뜨거운 여름을 지낸 이유로,

올해는 예년보다 단풍이 곱지는 않을 듯 하다.

대시, 유난히 밤벌레 소리는 매일 저녁 요란하게 들린다.

이 가을도… 곧 지나면,

또 다시 시린 겨울이 금새 찾아오고..

그리고, 온 세상 하얗게 덮는 흰 눈도 곧 내리겠지…..

시간은 금방 금방 지나간다.

머지 않아…. 또 가을을 마중하며, 그 다음 계절을 얘기하는 그 순간도 금새 찾아오고..

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 (0 votes, average: 0.00 out of 5)
You need to be a registered member to rate this.
(0 total tokens earned)
Loading...

Responses